건양대병원, 난임·반복유산 환우 멘토링 프로그램 호응

“저도 예쁜 아이의 엄마가 될 수 있겠죠?”
기사입력 2017.08.17 10: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단테2.JPG
 
건양대병원은 난임·반복유산 환우를 위한 ‘안단테(Andante)’ 멘토링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난임 및 반복유산으로 인해 각종 어려움을 겪는 환우들에게 지적, 신적, 정서적 지지를 제공하여 환자와 가족이 경험하는 심리적 문제를 해소할 수 있도록 돕는 활동이다.

의료적인 부분에만 초점이 맞춰져 있는 치료과정에서 벗어나 환자가 느끼는 불안과 두려움, 막막함, 스트레스 등의 심리적 어려움을 해소시키는 것이 목적이다.

이는 난임 부부의 희망전도사로 알려진 건양대병원 산부인과 이성기 교수와, 환자들의 어려움을 공유하는 사회사업팀이 함께 기획해 이루어졌다.

‘안단테’에 참여한 20여명의 환우는 이성기 교수와 함께 치료과정에서 궁금한 내용과 개인적인 고민 등을 묻고 답하는 시간을 갖고, 요가활동과 원예 강습 등의 활동을 통해 관련지식을 얻고 정서적 교감을 나누게 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A씨는 “말 못할 고민과 궁금증을 털어놓을 수 있어 마음 편할 뿐 아니라 같은 아픔을 가지고 있는 환우들과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어 너무 좋았다”며, “난임으로 고통 받고 있는 다른 환우들에게도 참여를 권할 것”이라고 말했다.

산부인과 이성기 교수는 “국내 불임치료 분야는 세계 최고 수준에 도달해 있는 만큼 환우들이 극복할 수 있다는 믿음을 갖고 노력하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찾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단테 멘토링 프로그램은 10월까지 매월 2~4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암센터 세미나실에서 열리며, 참여를 원하는 환우는 건양대병원 사회사업팀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저작권자ⓒ도안뉴스 & doha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Union 도안뉴스 (http://dohan.kr) | 발행인, 편집인 : 이현옥 | Ω 35388   대전광역시 서구 벌곡로 1328번안길 84(가수원동)[본사] | 대전광역시 서구 벌곡로1349번길 19(가수원동)[가수원지사] ㅣ 대전광역시 서구 도안북로 125(도안동)[도안지사] | 대전광역시 유성구 상대남로 26(상대동)[유성지사] 
  • 2015 등록번호 : 대전.아00241(2015.8.28)  | 전화번호 : 042-525-7116 l 010-7582-5600  l fax 042-525-7119  qlstm0115@naver.com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희
    Copyright ⓒ 2015~2016 dohan.kr All right reserved. 
     
도안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