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대청호 로하스공원 가볼까

대전시, 대청호 로하스공원길 공공디자인 벽화사업 완료
기사입력 2017.11.02 10: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대전시는 대덕구 신탄진용정초등학교 후문에서 금강로하스 에코공원까지 320m 구간에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대청호 로하스공원길 공공디자인 벽화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시민제안 공모사업으로 전국 공모를 통한 사업자 선정 후 공공디자인위원회 심의와 전문가들의 자문을 통해 대청호 자연경관과 어우러지는 특색있는 디자인을 확정하고, 시민들이 많이 찾는 대청호 로하스공원길 옹벽 구조물에 조형물을 설치해 기존 일반적인 벽화와 다른 방식으로 추진했다.
 
옹벽 구조물의 디자인은 ▲ 봄, 로하스 벚꽃 축제 이미지 ▲ 여름, 대청호의 청량한 물방울 이미지 ▲ 가을, 낙엽 떨어지는 대청호 이미지 ▲ 겨울, 눈 내리는 대청호 이미지로 대청호 사계절의 풍경을 형상화하였고, 데크 조형물은 대청호 마라톤 대회 이미지를 역동적으로 표현했다.
 
   
▲ 봄 : 로하스 벚꽃 축제 이미지 / 글귀 : 당신은 꽃을 닮았군요
   
▲ 여름 : 대청호의 청량한 물방울 이미지 / 글귀 : 내 마음은 대청호수이다
   
▲ 가을 : 낙엽 떨어지는 대청호 이미지 / 글귀 : 나는 행복한 도시 대전이 좋다
   
▲ 겨울 : 눈 내리는 대청호 이미지 / 글귀 : 추억이 소복이 대청호에 내려앉는다
 
특히, ▲ 내 마음을 이어주는 사랑의 로하스공원길 ▲ 당신을 꽃을 닮았군요 ▲ 내 마음은 대청호수이다 ▲ 나는 행복한 도시 대전이 좋다 ▲ 추억이 소복이 대청호에 내려앉는다 등 시적이며 감성적인 글귀를 가미해 옹벽에 문화를 입혀 자연과 문화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힐링 장소 제공 및 지역 특색을 살린 새로운 도시경관 창출을 시도했다.
 
기존 도색방식은 얼마 지나지 않아 퇴색되어 유지관리가 어려워 지양하고, 향후 유지관리 비용 절감을 위해 녹 발생 및 변색 우려가 없는 스테인레스 스틸에 우레탄도장을 활용한 반영구적인 방식으로 설치되었다.
 
김준열 대전시 도시경관과장은“대청호는 시민과 많은 타 지역 관광객이 찾는 중요한 길목으로 친근감과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투박한 옹벽 구조물에도 시적이며 감성적인 디자인을 입혔다”며“앞으로도 지역 특색을 살리는 도시경관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도안뉴스 & doha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Union 도안뉴스 (http://dohan.kr) | 발행인, 편집인 : 이현옥 | Ω 35388   대전광역시 서구 벌곡로 1328번안길 84(가수원동)[본사] | 대전광역시 서구 벌곡로1349번길 19(가수원동)[가수원지사] ㅣ 대전광역시 서구 도안북로 125(도안동)[도안지사] | 대전광역시 유성구 상대남로 26(상대동)[유성지사] 
  • 2015 등록번호 : 대전.아00241(2015.8.28)  | 전화번호 : 042-525-7116 l 010-7582-5600  l fax 042-525-7119  qlstm0115@naver.com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희
    Copyright ⓒ 2015~2016 dohan.kr All right reserved. 
     
도안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